작성자 : 직장인

게시물번호 : 95 (2003-11-28

친절을 몸소 느꼈습니다.^^

어제 저녁에 칭구랑 만나서 평화시장엘 가게 되었습니다.
천일약국에서 택시를 탔는데 무슨택시인지도 몰랐어요...
탈때부터 친절하게 인사하시고 저희가 기분이 좋아지더라구요.
회식때문에 부산해물철판이란 가게를 몰라서 칭구랑 얘기를 하고 있었거든요...근데 기사분이 얘기를 들으시곤 통신으로 안내까지 해주시는거 있죠...........생각도 못했었는데 넘 감사드리구요..^^
내릴때 존함이랑 차번호를 못봤는데 가게이름보시면 아시겠죠?
어제 하루는 아저씨로 인해 기분이 참 좋았답니다.
KS부름택시 기사분들은 다 친절하시겠죠?

목록보기 글쓰기 답변쓰기 수정 삭제

Admin 총 게시물 : 206 Page (7 / 13)

NO.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110다훈이엄마  감사합니다 2004-11-172428
109대성엄마  밤길보다 택시가 더 무서워 2004-10-132473
108정승일  [질문]장애인 전용차량에 대해서 2004-09-012246
107사업부장  [Re][질문]장애인 전용차량에 대해서 2004-09-042273
106...  문의드립니다. 2004-06-182313
105사업부장  [Re]문의드립니다.(취업) 2004-06-192576
104아현이 엄마  기억에 남습니다. 2004-04-262476
103남혜란  궁금합니다 2004-04-232396
102전진영  장애인 전용 택시에 관해서.. 2004-03-063059
101사업부장  [Re]장애인 전용 택시에 관해서.. 2004-03-072516
100박원규  취업을 원합니다. 2004-02-202628
99사업부장  [Re]취업가능 2004-03-022620
98최민욱  감사합니다. 2004-01-042531
97사업부장  [Re]감사합니다. 2004-01-062697
96신{웅철}  KS택시를 {모든콜택시}에 등록하였습니다. 2003-12-192604
95직장인  친절을 몸소 느꼈습니다.^^ 2003-11-282456
목록보기  글쓰기 [1][2][3][4][5][6][7][8][9][10][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