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진영 (jirung0623@hanmail.net)

게시물번호 : 46 (2002-04-01

언제 차라도 한잔 대접하고 싶네여^^

아저씨~~
신문고에 바로 글을 올린다는 것이 많이 늦어졌슴다.
시간이 너무 급해서 맘도 조급하고 그랬는데, 여태껏 택시 타면서 이런 택시도 있는지 첨 알았습니다. 보통 빨리 가자구 그러면 기사분들이 "차가 가야 가는거지, 무턱대로 빨리가자면 혹시 사고나면 아가씨 책임질라요?" 라고 하거나, "우리나라 사람들은 '빨리빨리' 때문에 안돼~~~~!" 라면서 일장 연설을 할텐데, (( 김정조 ))아저씬 정말 빨리 데려다 주실려구 무리한 추월까지 해주시면서 성의를 보여 주셨습니다. 너무 친절하시구 감사해서 결국 약속시간에는 늦어서(순전히 내탓으로...)볼일을 못봤지만 기분은 끝내주게 좋았습니다.
너무 감사하구여, 언제 따뜻한 차라도 한잔 대접하구 싶으네여..간만에 느껴 보는 사람 사이의 "정" 이었습니다. *^^*

목록보기 글쓰기 답변쓰기 수정 삭제

Admin 총 게시물 : 208 Page (11 / 13)

NO.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48김건우  위치를 알고 싶습니다. 2002-04-032438
47상무  762-0762 2002-04-082308
46진영  언제 차라도 한잔 대접하고 싶네여^^ 2002-04-012580
45대구택시  [Re]언제 차라도 한잔 대접하고 싶네여^^ 2002-05-312322
44박신용  감사해여.. 2002-03-262210
43전중건  넘친절해요. 2002-03-212323
42박수희  아저씬,최고예여. 2002-02-232506
41김형수  자매 결연 회사 사원입니다 2002-02-222551
40이 은 혜  고마워요 3657 아저씨...... 2002-02-212630
39윤석주  사장님에게 2002-01-242679
38화이팅  조그만 것이지만 좋더군요.. 2002-01-182797
37김백기  처음 느껴본 새로운 느낌이었습니다. 2002-01-122772
36시나위  복지 택시에 관해서 2001-12-312750
35귀천인  ks. 일꾼이 되고싶은데.... 2001-12-282793
34상무이사  ks택시 취업안내... 2002-01-013256
33이 숙희  ks택시 너무 자랑스러워요 2001-12-182922
목록보기  글쓰기 [이전 10개][11][1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