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이쁜이

게시물번호 : 113 (2005-01-06

새해 출발이 기분이 좋습니다.

2005년도에 오늘 택시를 처음탑니다. 새벽에 일을 마치고 중파 앞에서 ks택시를 탔습니다.아저씨의 부드러운 인사가 기분이 좋았고 편하게 집까지 잘왔습니다. 집이 앞산 밑이라 골목길에 들어갈 수 있느냐고 조심스레 말을하니 당연한걸 왜묻느냐고 하며 대문 앞에 세워주며 잘가세요 하며 내가 안에 들어갈 때 까지 기다리고 계셨습니다. 저는 타 지방에 있다가 대구로 온지는 얼마 되지 않아서 잘모릅니다. 그래도 조금은 안심이 됩니다.
명함을 받았는데 성함을 안가르쳐 주시길레 이럴게 번호만 봅니다.3695번 아저씨 감사해요 안전운행하시고요......

목록보기 글쓰기 답변쓰기 수정 삭제

Admin 총 게시물 : 211 Page (7 / 14)

NO.

글쓴이

제목

등록일

조회

115나그네  분실휴대폰을 찾아주는 택시가 되길 바랍니다. 2005-02-173060
114사업부장  [Re]분실휴대폰을 찾아주는 택시. 2005-02-172667
113이쁜이  새해 출발이 기분이 좋습니다. 2005-01-062442
112택시드라이버  기사님(KS택시주주님) 힘내세요. 2004-12-032478
11104년 수능생  무료 탑승에 감사 2004-11-262482
110다훈이엄마  감사합니다 2004-11-172448
109대성엄마  밤길보다 택시가 더 무서워 2004-10-132493
108정승일  [질문]장애인 전용차량에 대해서 2004-09-012265
107사업부장  [Re][질문]장애인 전용차량에 대해서 2004-09-042288
106...  문의드립니다. 2004-06-182331
105사업부장  [Re]문의드립니다.(취업) 2004-06-192596
104아현이 엄마  기억에 남습니다. 2004-04-262496
103남혜란  궁금합니다 2004-04-232418
102전진영  장애인 전용 택시에 관해서.. 2004-03-063073
101사업부장  [Re]장애인 전용 택시에 관해서.. 2004-03-072533
100박원규  취업을 원합니다. 2004-02-202644
목록보기  글쓰기 [1][2][3][4][5][6][7][8][9][10][다음 10개]